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원생명과학, 미국에서 메르스 백신 임상 피험자 모집 개시

최종수정 2016.01.28 10:20 기사입력 2016.01.28 10: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TV 김은지 기자] 진원생명과학 이 관계사인 이노비오와 공동으로 개발 중인 메르스 DNA백신의 임상연구가 시작돼 피험자를 모집하고 있다고 28일 밝혔습니다.

진원생명과학의 메르스 DNA백신은 지난해 11월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임상승인을 받은 후 월터리드 미육군 연구소 임상센터의 임상시험심사위원회(IRB) 승인을 받아 공식적으로 임상 연구를 시작했습니다.
진원생명과학에 따르면 이번 메르스 DNA백신의 1상 임상연구는 메르스 치료제와 백신을 통틀어 세계 최초로 사람을 대상으로 허가를 받아 수행되는 연구입니다. 백신의 안전성과 메르스 예방능력을 평가할 예정이라고 진원생명과학은 알렸습니다.

박영근 진원생명과학 대표이사는 “진원생명과학은 지난해 미국 FDA 임상승인 및 월터리드 미육군 연구소와의 공동임상연구 계약 체결 후 신속하게 개발을 추진하여 임상 피험자 모집을 시작했다”며 “메르스는 이미 중동과 한국에서 발병했고 전세계로 확산될 가능성이 높지만 아직 백신과 치료제가 없기 때문에, 최대한 빨리 피험자에게 백신을 접종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최근 개발에 착수한 지카(Zika) 바이러스 백신도 6개월만에 임상승인을 받은 메르스 DNA백신의 개발경험과 연구팀을 활용해 최대한 신속하게 진행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진원생명과학의 메르스 DNA백신은 지난해 국제적으로 저명한 의학전문학술지인 사이언스 중개의학(Science Translational Medicine)에 메르스 바이러스를 직접 감염시킨 원숭이 실험을 통해 100% 예방능력을 확인한 결과를 발표한 바 있습니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