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화투자증권 “경쟁력·효율성 강화 위해 조직 개편”

최종수정 2016.01.21 09:51 기사입력 2016.01.21 09:5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팍스넷 김진욱 기자] 한화투자증권이 영업 경쟁력 강화와 효율성·전문성 제고를 위해 조직개편 및 인사이동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한화투자증권은 ‘서비스 선택제’ 도입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리테일본부 조직을 정비했다. 운용상품 및 기능별 조직 재편을 통해 Sales&Trading본부의 전문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해 10월부터 한화투자증권은 PB의 상담 서비스 이용 여부에 따라 고객이 직접 ‘컨설팅 계좌’ 또는 ‘다이렉트 계좌’를 선택할 수 있도록 한 서비스 선택제를 시행하고 있다.
리테일본부는 지점 영업을 담당하는 컨설팅사업부와 콜센터 및 온라인 영업을 담당하는 다이렉트사업부를 중심으로 개편됐다. 리테일본부 개편은 이 서비스 선택제의 연장선상에서 컨설팅 고객을 담당하는 조직과 다이렉트 고객을 담당하는 조직을 명확히 분리함으로써 각 고객군의 특성에 부합하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Sales&Trading본부는 각 사업부의 전문성을 제고하기 위해 운용상품과 기능에 근거해 조직을 재편했다. OTC운용 정상화를 위해 관련 조직을 별도의 사업부로 독립시키고 OTC상품팀을 기능별로 세분화했다. 주식영업사업부와 상품Sales사업부를 통합해 Wholesale사업부로 운영하며, 글로벌사업부 안에 글로벌영업팀을 신설해 효율적인 조직 운영이 가능하게 했다.

이번 인사이동으로 여성 리테일지점장 비율이 18%에서 28%로 10% 늘어났다. 한화투자증권 관계자는 “리테일 영업에 능력 있고 전문성을 갖춘 여성인재를 중용해 조직에 새 바람을 일으키고 영업력을 강화하기 위해 이뤄졌다”고 말했다.
김진욱 기자 nook@paxnet.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