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IEA "내년 석유 수요 증가세 둔화"…유가 추가 하락

최종수정 2014.12.12 21:19 기사입력 2014.12.12 21:1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12일(현지시간) 국제에너지기구(IEA)는 내년 석유 수요 증가세가 둔화되는 반면 비OPEC 회원국들의 생산량은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IEA는 "유가가 하락하고 있지만, 내년 세계 석유 수요 증가세는 올해보다 약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IEA는 내년 전 세계 1일 평균 석유 수요량을 올해보다 90만 배럴 늘어난 9330만 배럴로 내다봤다. 이는 지난달 예측보다 1일 23만 배럴이 줄어든 것이다.

IEA는 미국의 '셰일가스 붐' 등으로 석유 공급이 증가하고 선진국의 경제 성장이 더뎌서 유가가 내려가도 석유 수요는 늘지 않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특히 IEA는 유가가 더 내려간다면 일부 산유국에서 사회 불안이 심해질 위험이 있다고 경고했다.
원유 가격은 지난 6월 이후 40% 이상 떨어져 현재 60달러 전후에서 거래되고 있다.

11일 거래된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선물은 배럴당 59.95달러로 6년여 만에 심리적 저지선이던 60달러 밑으로 내려갔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