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R, 사학연금 등 공공자금 472억 투자유치

최종수정 2014.12.12 15:15 기사입력 2014.12.12 15: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수서고속철도 운영사인 (주)SR이 공공기관인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등 3곳에서 472억원을 투자 유치했다고 12일 밝혔다.

유상증자에 참여한 기관은 철도사업면허 상 공공성 유지 조건에 부합하는 공공기관으로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252억원, 31.5%)과 중소기업은행(120억원, 15.0%), 한국산업은행(100억원, 12.5%)이다.
이에 따라 코레일(41%)과 공공기관(59%)의 지분구조가 확정됐으며, SR의 자본금 규모는 총 800억원으로 늘어났다.

2016년 수도권 고속철도 운영을 준비 중인 SR은 수서, 동탄, 지제역을 전용역으로 경부고속선(수서~부산)과 호남고속선(수서~목포)을 운영하기 위해 지난해 12월 설립된 철도운영기업이다.

올 3월 투자설명회 개최이후 약 9개월 동안의 공공자금 투자유치 활동을 펼친 결과 1대주주인 코레일과 제3자 배정 유상증자에 참여한 공공기관 간에 주주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김복환 SR 대표이사는 "고객에게 최고의 안전과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안정적인 흑자경영을 실현해 기업가치 극대화를 이뤄내는 건실한 철도회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