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北 "남북군사당국자 접촉…南이 진상 공개 거부"

최종수정 2014.10.17 07:05 기사입력 2014.10.16 20:5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준영 기자] 북한이 남북 군사당국자 접촉 관련 남측이 공개 요구를 거부했다고 주장했다.

16일 조선중앙통신은 '북남관계 개선 분위기를 흐리게 하는 부당한 처사의 진상을 밝힌다'라는 제목의 '조선중앙통신사 공개보도'에서 이같이 밝혔다.
통신은 "우리 측은 이번 접촉이 북남관계 개선의 오솔길을 대통로로 만들고 북남관계 역사를 새롭게 써 나가시려는 최고사령관 동지의 높은 뜻을 받들어 마련된 것인 만큼 공개로 하는 것이 좋겠다고 했다"고 전했다.

이어 "이에 대해 남측은 머뭇거리며 저들끼리 수군덕거리더니 비공개로 하자고 주장했다"며 "형식보다는 실질적인 결실이 더 중요하다는 인식 밑에 우리 측은 그에 동의를 해줬다"고 주장했다.
정준영 기자 foxfur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