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뉴욕, 1914년 타임캡슐 개봉…100년 전 뉴욕 엿보니 '탄성'

최종수정 2014.10.10 12:30 기사입력 2014.10.10 11:52

댓글쓰기

뉴욕, 1914년 타임캡슐 개봉…100년 전 뉴욕 엿보니 '탄성'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100년 전 미국 뉴욕 맨해튼에서 기업인들이 만든 타임캡슐이 공개돼 화제다.
9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 등 미국언론은 지난 1914년에 제작된 타임캡슐 안에 서류뭉치, 소책자, 신문들이 보관돼 있었다고 전했다. 이번에 공개된 타임캡슐은 현존하는 것 중 가장 오래된 것으로 평가받고 있어 놀라움을 안겼다.

역사학자인 닉 야블론은 타임캡슐 개봉식에서 26개의 나사못을 제거하고 내용물을 살펴보는데 나섰다.

보도에 따르면 수술 장갑을 낀 협회 관계자들이 캡슐을 여는 순간 지켜보던 이들의 입에서는 나직한 탄성이 흘러나온 것으로 전해졌다. 이 타임캡슐에는 당시 기업인의 주요 관심사를 반영하듯 차, 커피, 향신료 교역에 대한 내용이 주를 이뤘다.
특히 타임캡슐이 봉인된 날인 1914년 5월 23일 자 뉴욕타임스도 발견돼 눈길을 끌었다. 신문에는 한 은행원이 살인죄를 선고받았다는 내용도 있었다고 AP통신이 전했다.

이번에 공개된 타임캡슐은 1914년 5월 23일 '월가 사업가협회'가 뉴욕 상업 발전에 선구적 역할을 했던 '신(新)네덜란드회사' 설립 300주년을 기념해 만든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당초 1974년에 개봉하기로 했으나 역사협회가 이를 까맣게 잊은 채 세월이 흘렀고, 1990년대에 이르러서야 한 큐레이터가 창고에서 캡슐을 발견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