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나은행, 금융소비자보호시스템 도입

최종수정 2014.10.10 09:33 기사입력 2014.10.10 09:33

댓글쓰기

김덕자 전무(사진 가운데) 청진동 하나은행 본점에서 열린 시스템 오픈 기념식에서 직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자료제공:하나은행)

김덕자 전무(사진 가운데) 청진동 하나은행 본점에서 열린 시스템 오픈 기념식에서 직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자료제공:하나은행)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하나은행은 각종 소비자보호 관련 기능을 통합해 원스톱으로 처리하는 금융소비자보호시스템을 도입했다고 10일 밝혔다.

하나은행은 지난해 11월부터 각 계열사 소비자보호담당자와 IT전문가로 구성된 실무협의회와 특별팀(TFT)를 구성해, 그룹 내에서 공통으로 사용할 수 있는 금융소비자보호시스템 도입을 추진해 왔다.
금융소비자보호시스템은 흩어져 있는 고객의 소리(VOC) 등 소비자보호 관련 기능을 모두 통합하고 상품개발, 상품판매 모니터링, 불만처리, 임직원 교육, 평가 등을 원스톱으로 관리가 가능하다.

또 고객이 직접 민원 처리단계를 확인할 수 있도록 담당자가 진행경과에 대해 문자메시지(SMS) 등을 통해 사전 안내하는 기능을 추가했다. 금융소비자보호시스템은 하나은행을 시작으로 계열사 전체에 적용될 예정이다.

하나금융 관계자는 "금융소비자보호시스템 공동 구축을 통해 상품의 개발, 판매, 사후관리 전체 단계에서 효율적인 관리가 가능해 선제적으로 소비자보호를 강화할 수 있다"며 "그룹내 공통 플랫폼 구축으로 관계사간 노하우 공유 등 시너지 확대도 크게 기대된다"고 말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