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이폰5c, 아이폰6 출시 전 英 베스트셀러…갤럭시S5도 제쳐

최종수정 2014.10.02 08:42 기사입력 2014.10.02 06:09

댓글쓰기

(출처-나인투파이브맥)

(출처-나인투파이브맥)

썝蹂몃낫湲 븘씠肄

칸타 "아이폰5c, 영국시장에서 아이폰6 출시 전 가장 잘 팔리는 폰으로 나타나"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 애플의 아이폰5c가 영국시장에서 아이폰 5s와 삼성전자 의 갤럭시S5를 모두 제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아이폰6 출시 전의 기록이다.
1일(현지시간) 정보기술(IT) 전문매체 나인투파이브맥(9to5Mac)에 따르면 시장조사기관 칸타(Kantar) 월드 패널 조사 결과 애플 아이폰5c는 영국시장에서 아이폰6 출시 전 베스트셀러를 기록, 아이폰5s와 삼성 갤럭시S5를 모두 제친 것으로 나타났다.

칸타는 8월 중 영국시장에서 아이폰5c는 점유율 8.9%를 기록했고 아이폰5s가 7.6%를, 갤럭시 S5가 6.0%를 각각 기록했다고 밝혔다.

통상적으로 애플 폰 판매는 차세대 기기들이 나오기 전에 떨어졌다. 이는 고객들이 새 모델들이 발표될 때까지 아이폰 구매를 보류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칸타는 아이폰5c의 이 같은 성공이 아이폰의 판매 하락이 1년 전보다 훨씬 덜하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애플의 판매율은 7월에 비해 단지 1.6%가 하락했고, 아이폰5c의 구매자들은 최신 기술에 대해 관심이 없어 신제품에 대한 루머에 관계없이 아이폰5c를 구매한 것이라고 전했다.

칸타는 영국에서 약 400만명이 새 아이폰들로 업그레이드했을 것으로 추측했다. 애플은 지난달 19일부터 아이폰6와 아이폰6 플러스를 출시했고, 애플은 7~9월의 아이폰 판매량을 10월20일 발표할 예정이다.

한편 아이폰6의 판매량이 출시 첫 주말 판매량이 사상 최초로 1000만대를 기록하는 등 빠르게 증가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애플은 지난 22일 "신제품 스마트폰 아이폰6와 6플러스를 출시한 후 첫 주말 판매량이 전 세계적으로 1000만대를 넘었다"며 "자사가 새 제품을 내놓은 후 첫 사흘 동안 1000만대 이상 판 것은 처음"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애플은 2007년부터 8년 연속 아이폰 신제품 시판 첫 주말 판매량이 신기록을 경신했다. 지난해 9월 아이폰 5s와 5c가 출시됐을 때 첫 주말 판매량은 두 모델을 합해 900만대였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