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쌍방울, 中 홈쇼핑서 25% 높은 가격에도 판매목표 달성

최종수정 2014.09.30 09:26 기사입력 2014.09.30 09:26

댓글쓰기

[팍스TV 전필수 기자]내의전문 기업 쌍방울 이 지난 29일 중국 내 2대 홈쇼핑방송으로 잘 알려진 유고홈쇼핑에서 첫 판매방송을 시작했다.

30일 쌍방울에 따르면 유고홈쇼핑을 통해 처음 중국 소비자들에게 선보이는 제품은 남성 드로즈팬티다. 팬티 10개 1세트구성, 총 3000세트로 국내 홈쇼핑판매가보다 25% 높은가격에 판매했는데도 목표수치를 채워 첫 런칭에 성공했다는 분위기다.
이상화 쌍방울 중국유통사업본부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중국 유통시장의 발굴로 중국내 유통망 확충에 집중할 계획"이라며 "이러한 유통망 확충에 따라 중국 소비자들에게 쌍방울이란 브랜드를 널리 알리는 것이 1차 목표"라고 밝혔다.

쌍방울은 기존의 백화점 및 쇼핑몰 입점과 함께 온라인과 홈쇼핑 유통망 진출에 힘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홈쇼핑 방송과 함께 쌍방울은 동방 CJ홈쇼핑과 해피고 홈쇼핑과도 판매 방송을 추진 중이며, 조만간 추동내의 판매방송과 장기적인 연간방송도 계획 중이다.
전필수 기자 philsu@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