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허진 방송가 퇴출 이유 들어보니…"연예계 떠도는 소문이"

최종수정 2014.09.09 11:31 기사입력 2014.09.09 11:31

댓글쓰기

허진 퇴출 이유 [사진=채널A 캡처]

허진 퇴출 이유 [사진=채널A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허진 방송가 퇴출 이유 들어보니…"연예계 떠도는 소문이"

허진 방송가 퇴출 이유가 밝혀졌다.

8일 방송된 채널A ‘백일섭의 그때 그 사람’에서 강부자를 비롯한 주변인들이 허진 방송가 퇴출 이유를 밝혔다.

이날 강부자는 “(허진 씨가) 세상 무서운 것 없이 살다가 어느 날인가 녹화를 하다가 성질에 안 맞는다고 집에 갔다”며 “자존심이 무척 강한 사람인데 이 일로 인해 방송가에서 퇴출 될 수 밖에 없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강부자는 “(연예계에 떠도는) 소문이 허진 씨를 나쁘게 봤기 때문에 작가나 PD들이 또 그런 일이 있으면 작품 망하면 큰일이라고 생각해 작품 활동이 끊기게 됐다”고 이야기했다.
후배 하미혜 역시 “허진 씨가 성격과 개성이 무척 강하고 정의를 보면 못 참는다”며 “사회생활을 하려면 아닌 것도 ‘예’하고 넘어가야 되는데 보여 지는 걸로 판단을 하다 보니 불이익을 많이 당했다”고 말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허진 퇴출 이유, 이런 일이 있었군" "허진 퇴출 이유, 더 자세한 얘기가 궁금하다" "허진 퇴출 이유, 이젠 열심히 방송하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