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글로벌 고통거래 5인방…666 vs 6666

최종수정 2014.03.17 09:50 기사입력 2014.03.17 09:50

댓글쓰기

[팍스TV 보도팀] 불길함을 나타내는 666 인가 아니면 범세계적으로 길수를 의미하는 64?

마켓워치에 따르면 BoA메릴린치증권은 지난주 발표한 자료에서 지금 당장은 끌고 가나 미래에 손실을 볼 수도 있는 불안감이 내재된 ‘고통 거래(pain trades)’ 5인방을 선정했다.

거품 기미를 보이는 기술주와 소형주, 파죽지세로 치솟고 있는 이탈리아의 국채값, 은행매수&금매도, 아베노믹스 회의론, 과거 동조화와 달리 중국은 부진한데 그리스/인도는 상승하는 신흥증시의 차별성 등이다.

올 들어 글로벌 자산시장에서 주식은 0.5% 상승하고 채권 값은 2.2% 오르고, 원자재도 2.5% 상승하는 등 추세없이 움직이고 있다.

세부 영역별로 보면 금(12%), 농산물(12.8%), 국채(2.5%), 투자등급채(2.3%), 하이일드(2.5%), 프런티어증시(3.8%)은 견조한 반면 산업금속(-6.8%), 신흥증시(-4.4%), 일본증시(-3.9%) 등은 수익률 부진에 시달리고 있다.
BoA는 고유동성-저성장이 고성장-저유동성 국면으로 변모하고 이는 채권보다 주식에 신흥증시보다 선진증시, 방어적 자산 보다 은행주가 유리하다는 기본적 견해를 유지한다고 밝혔다.

그러나 금융시장 도취감의 초기 모습이 나타나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고 지적.

우선 이코노미스트 88명중 75명이 올해 미국의 GDP 성장률을 2.5~3.2%로 추정하고 투자전략가 21명 전원이 연말 S&P500 지수를 1850 이상으로 기대하고 있다.

회사채, 기업이익, 기업현금 지표는 사상 최고치까지 상승하며 미국, 독일, 스위스, 스웨덴, 이스라엘, 뉴질랜드 증시는 달러기준 역대 고점을 기록했다. 인도와 남아공 증시는 자국통화 기준 사상 최고치 부근.

한편 미국 국채의 변동성(MOVE)은 10개월래 저점이며 외환시장의 변동성(CVIX) 지수는 15개월이래 저점일 정도로 금융시장은 안정적이다.

다음은 BoA메릴린치증권이 선정한 고통거래 5인방

▲ 글로벌 테크, 소형주, 헬스케어주식, 정크본드 등

견조한 기업이익과 투자자들의 높은 현금수준, 원자재나 신흥증시 등 다른 투자대안의 매력 저하 등 미국 증시의 긍정적 배경은 지속중.

그러나 중국 기술주 텐센트의 밸류에이션이나 헬스케어, 소형주 열광 현상과 런던, 싱가포르, 두바이 부동산을 안전자산으로 접근하는 높은 수요 등은 위험으로 평가했다.

아직 과거같은 거품붕괴의 징후는 보이지 않으나 증시의 상승폭(breadth) 지표를 주목해야 한다.

▲ 이탈리아·스페인 국채시장

스페인 10년물 국채는 200년 저점대비 겨우 30bp(0.3%p) 위에 있고 이탈리아 국채 10년물은 1945년 이래 최저점대비 100bp 격차, 경기부양 개혁에 대한 믿음이 국채에 대한 오버슈팅을 위협하고 있다.

▲ 일본의 토지가격

지난 1991년 부지당 10만달러인 주택가격이 20년간 하락하며 4만2000달러까지 떨어졌다.

디플레의 상징인 토지가격이 오름세로 돌아선다면 아베노믹스 비관론은 순식간에 바뀔 수 있어 18일 발표예정인 지가를 주목해야 한다. 토지가격 상승은 은행주에 긍정적.

* 마켓워치-BoA메릴린치 : Japan National Land(all land) Prices

* 마켓워치-BoA메릴린치 : Japan National Land(all land) Prices



▲ 동조화되지 않는 신흥증시

중국이 부채를 갚을 정도로 높은 성장률도 아니고, 그렇다고 경기부양할 정도로 저조한 성장도 아닌 ‘나쁜 골디락스’에 걸려든 가운데 동반 폭락 등 전형적인 신흥증시 모습을 기다린 대부분 투자자들의 예상은 빗나갔났다.

개혁 테마로 부각되며 올해 신흥증시 최대 수익률을 기록중인 그리스와 인도 증시, 경상적자를 급속히 축소시키며 두 번째로 높은 수익률을 보인 인도네시아.

▲ 은행 매수 - 금 매도

투자자들이 중앙은행의 정책 오류를 대비하지 않고 있으나 부진한 글로벌 명목GDP 성장률, 실업률과 부채의 고공행진 등은 여전하다고 지적.

만약 미국의 테이퍼링과 중국의 투기 억제정책이 글로벌 성장을 후퇴시키고 디플레를 높인다면 현재 유행중인 은행 매수-금 매도 거래는 크게 실망할 수 있다.

* 마켓워치-BoA메릴린치 : Banks versus Gold

* 마켓워치-BoA메릴린치 : Banks versus Gold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