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수시, 낙포동 원유 2 부두 기름 방제 총력

최종수정 2014.02.02 15:48 기사입력 2014.02.02 15:48

댓글쓰기

여수시, 낙포동 원유 2 부두 기름 방제 총력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여수시 낙포동 원유2부두 원유유출 기름 방제 작업이 사고 3일째를 맞아 계속적으로 추진되고 있다.

시에 따르면 2일 여수항만청 푸르미 1호 3척과 해양환경관리공단 전남939호 등 6척, 해군 고속정 4척, 민간방제업체(GS칼텍스 등 43척, 어선 84척) 등 140척의 방제선박이 동원됐다.
육상 방제작업에는 여수시 공무원 400명이 해안방제작업에 투입됐으며, 해경 및 항만청 72명, 군부대(둔덕 1대대) 50명, 민간방제업체(GS칼텍스 등) 430명 등 총 952명이 참여했다.

이와 함께 여수시는 신덕2부두 앞에 응급진료소 1곳을 마련하고 매일 3명의 의료 인력을 투입해 운영하고 있다.

앞서 시는 지난달 31일 사고 발생 직후 재난종합상황실을 설치하고 관계 공무원들을 사고현장에 긴급 투입했다.
어제에는 부시장 주재로 긴급대책회의를 마련하고, 김충석 여수시장이 사고 현장을 직접 방문해 방제지원 대책을 지휘했다.

또한 방제현장에 구급차를 배치하고 총 8명의 환자를 인근 병원으로 후송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