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박2일' 성시경, '성충이' 캐릭터 완벽 빙의

최종수정 2012.10.28 19:18 기사입력 2012.10.28 19:18

댓글쓰기

'1박2일' 성시경, '성충이' 캐릭터 완벽 빙의

[아시아경제 김재범 기자] 1박2일의 ‘브레인’ 성시경이 완벽하게 망가지는 모습을 보여줬다.

28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은 경상북도 군위로 떠나는 추억의 기차여행이 전파를 탔다. 기자 여행에 앞서 멤버들은 자리 선정을 위한 첫 번째 미션을 선정했다. 과거 코미디언들의 유행어 말하기다.
먼저 최재형PD가 ‘정준하’를 외치자 멤버 막내 주원이 오만상을 찌푸리며 “나를 두 번 죽이는 것”이라고 했지만 손동작이 모자라 실패였다.

이 모습을 뒤에서 지켜보던 멤버들은 성시경에서 도전을 권유했다. 이에 성시경은 안경을 벗은 채 주원이 말한 대사를 그대로 연기했다. 자막에는 ‘성충이’란 별명까지 나와 성시경의 망가짐을 도왔다.

김재범 기자 cine517@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