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석래 효성 회장 "모든 분야에서 최고 경쟁력 갖춰야"

최종수정 2008.12.31 18:42 기사입력 2008.12.31 18:42

댓글쓰기

효성 조석래 회장이 31일 발표한 2009년 신년사에서 모든 분야에서 최고의 경쟁력을 갖춰 최근 불어닥친 세계적인 위기를 이겨내자고 당부했다.

조 회장은 "세계적인 경기침체로 도요타, GE등 글로벌 일류 기업들조차 살아남기 위해 처절한 노력을 해야하는 상황에 직면했다"고 전했다.

그리고 "지속적으로 성장·발전하기 위해 글로벌 스탠다드 수준의 합리적이고 치밀한 자세로 일할 수 있도록 우리의 체질을 바꿔야한다"면서 경쟁력 제고를 위해 노력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지금처럼 어려운 경제 상황에서 어떤 고객이든 가격대비 많은 가치를 얻을 수 있는 제품을 꼼꼼히 살펴보고 선택하기 때문에 품질과 가격, 서비스 등 모든 분야에서 최고의 경쟁력을 갖추어야만 생존할 수 있다"는 것이 조 회장의 설명이다.

조 회장은 "고객을 통해 시장의 경쟁관계를 알고, 이길 수 있는 방법을 찾고, 고객이 원하는 가치를 제공할 수 있어야 한다"면서 "새해에는 최고의 기술과 품질, 원가경쟁력을 확보하는 데 더욱 노력해야한다"고 거듭 주장했다.

조 회장은 이어 책임감있는 조직문화의 중요성을 역설했다. 조 회장은 "보다 나은 방법을 찾아 높은 성과를 올리고, 때로는 문제를 공개하고 팀원들과 함께 일하려는 자세를 가져 '책임을 다하는 문화'가 조직에 뿌리내릴 수 있도록 해야한다"고 말했다.

조 회장은 "40여년에 걸친 회사의 여정 중 겪었던 수많은 난관도 단합된 힘으로 이겨내왔다"면서 "확고한 주인의식과 책임감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성과를 올리는데 힘을 쏟는다면 분명 위기를 극복할 수 있다"는 희망이 담긴 메시지를 전했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