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주택보증, 1조5천억 규모 미분양 2차 매입

최종수정 2008.12.31 10:29 기사입력 2008.12.31 10:29

댓글쓰기

대한주택보증은 이달 중 1조5000억원을 들여 건설사의 미분양 주택을 매입한다고 31일 밝혔다.

매입대상은 지방에 짓는 미분양 주택 가운데 공정률이 50%가 넘는 주택이다. 매입신청은 오는 5일부터 16일까지 받는다.

건설사당 매입한도는 1000억원으로 제한되며, 매입가격은 공정율 및 시세가격 등을 감안해 결정한다. 건설사는 주택 완공 후 6개월 안에 매각한 미분양 주택을 되살 수 있다.

주택보증은 건설사의 미분양난을 덜어주기 위해 지난달 4168억원을 들여 3890가구의 미분양 주택을 매입했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