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촌진흥청 등 27개 공공기관 지방이전 승인

최종수정 2008.12.31 10:17 기사입력 2008.12.31 10:17

댓글쓰기

국토해양부는 30일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심의를 통과한 농촌진흥청 등 27개 이전공공기관의 지방이전계획(안)을 승인했다고 31일 밝혔다.

이에 따라 157개 지방이전계획 수립 대상기관 중 현재까지 68개 기관이 승인, 지방이전이 확정됐다.

공공기관의 지방이전은 지금까지 3차례에 걸쳐 승인이 이뤄졌다. 참여정부 시절인 2007년 12월 한국전력공사 등 28개 기관이 처음 지방이전계획을 승인받았다. 새 정부 들어서는 지난 10월23일 13개 기관에 대한 승인이 난 데 이어 이번에 27개 기관이 추가로 승인됐다.

이번에 승인받은 기관은 △농촌진흥청과 소속기관 등 9개 기관 △광주·전남으로 이전하는 한국전력거래소 △울산·강원 혁신도시로 이전하는 한국석유공사 등 4개기관△부산 혁신도시로 이전하는 국립해양조사원 등 11개 기관 △충남 태안으로 이전이 확정된 한국서부발전, 충남보령으로 이전하는 한국중부발전 등이다.

지방이전계획이 확정되면 해당 이전공공기관은 3개월 이내 종전부동산 처리계획을 소관부처와의 협의를 거쳐 수립한 후 이를 국토부에 제출해야 한다. 이들 공공기관의 지방이전은 2012년까지 완료할 계획이다.

국토부는 나머지 89개 기관에 대해서도 내년 상반기 순차적으로 균형위 심의를 거쳐 지방이전계획을 확정할 예정이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