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정치학자, 새뮤얼 헌팅턴 타계

최종수정 2008.12.28 17:42 기사입력 2008.12.28 05:29

댓글쓰기

'문명의 충돌'이라는 저서로 유명한 미국 정치학자 새뮤얼 헌팅턴 하버드대 교수가 지난 24일 타계한 것으로 뒤늦게 알려졌다. 향년 81세.

하버드대는 27일 홈페이지를 통해 하버드 대학에서 58년간 근무하다가 2007년부터는 강의를 그만둔 헌팅턴 교수가 매사추세츠의 휴양지인 마서즈 빈야드에서 숨을 거뒀다고 밝혔다.

헌팅턴은 그동안 미국 정부와 민주주의, 정치발전 등과 관련된 저서를 단독이나 공동으로 17권이나 집필했다.

그는 문명의 충돌이라는 저서를 통해 냉전 이후의 세계에서 무력 충돌은 국가간 이념의 차이가 아니라 전 세계 주요 문명간 문화와 종교적 차이에서 비롯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책은 전 세계 39개 언어로 번역됐다.

헌팅턴은 18살에 예일대학을 졸업했고 시카고대학에서 석사학위를 했으며 하버드대학에서 23살 때 박사학위를 받고 이후 교수로서 활동했다.

그는 정치학자로서 초기에는 군과 민간 정부 관계, 쿠데타 등에 대한 분석으로 명성을 얻기 시작했으며 첫 번째 저서도 민과 군의 관계를 정치적 이론을 통해 분석한 '군인과 정부'였다.

헌팅턴의 장례식은 그가 40년간 여름휴가를 보냈던 마서즈 빈야드에서 치러질 예정이며 하버드 대학은 내년 봄에 추모 행사를 열 계획이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