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행정2부시장 등 사의표명

최종수정 2008.12.22 20:05 기사입력 2008.12.22 20:05

댓글쓰기

서울시 행정2부시장과 물관리국장(2급) 등 고위직이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서울시에서의 고위직 인사가 확산될 조짐이다.

22일 서울시에 따르면 최창식 행정2부시장과 문승국 물관리국장은 이번주말이나 다음주초 예정된 3급이상 고위직 인사를 앞두고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 부시장은 지난 2006년 7월 오세훈 시장의 취임과 동시에 부시장으로 발탁돼 도시계획 분야에서 실력을 발휘하는 등 탁월한 업무 능력을 보여왔다는 평가다. 하지만 부시장에 오래 머물렀다는 판단에 따라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문 국장은 서울시가 처음으로 만든 물관리국을 1년간 이끌면서 하천 대비, 홍수 관리 등의 분야에서 큰 업적을 남겼으나 최근 사퇴의사를 밝혔다.

이에 따라 서울시 고위직 승진 및 전보 인사가 중폭 이상으로 단행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서울시는 행정1, 2부시장과 정무부시장, 정무조정실장, 디자인서울총괄본부장 등 부시장급 5명을 비롯해 3급이상 간부 총 67명으로 구성돼 있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