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메리츠화재, 피델리티펀즈 등이 지분 1.32% 처분

최종수정 2008.12.22 15:45 기사입력 2008.12.22 15:45

댓글쓰기

피델리티 펀즈 외 특별관계자 19인은 메리츠화재해상보험의 지분 1.32%(162만5350주)를 처분해 보유지분율이 6.57%(813만9380주)로 줄어들었다고 공시했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