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데이콤, 웹하드 USB 출시

최종수정 2008.12.22 09:25 기사입력 2008.12.22 09:25

댓글쓰기

USB 메모리와 함께 백업용 웹하드 공간 제공

LG데이콤 직원이 웹하드 USB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LG데이콤이 새로운 개념의 USB 메모리를 출시한다.

웹하드에 데이터를 백업해 USB 메모리를 분실했을 때도 손쉽게 데이터를 복구할 수 있는 '웹하드 USB'를 22일 출시한다고 회사측은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웹하드 USB는 기존에 판매되는 USB 메모리에 데이터 백업용 웹하드 공간을 최대 500Mbyte(MB)까지 2년간 무료로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며, 고객들이 손쉽게 데이터를 백업할 수 있도록 하는 간단한 소프트웨어도 포함돼 있다.

이에 따라 그동안 분실이나 파손 등으로 소중한 데이터를 잃어버리는 경우가 많았던 USB 메모리 사용 고객의 고민을 덜어줄 수 있게 됐다. 또한, USB 메모리를 집에 두고 온 경우에도 데이터를 웹하드에서 간편하게 다운받아 사용할 수 있다.

웹하드 USB는 2GB, 4GB, 8GB, 16GB의 네 종류로 홈페이지(usb.webhard.co.kr)와 주요 온라인 쇼핑몰은 물론 용산 전자상가 등 오프라인 매장에서도 구매할 수 있다.

LG데이콤은 웹하드 USB 출시를 기념해 PMP와 MP3 플레이어, 온라인영화관 연간회원권 등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함께 펼친다.

LG데이콤 e-Biz사업부 강현구 상무는 “웹하드 USB는 기존 USB 메모리 사용 고객의 목소리를 적극 반영한 상품”이라며, “향후에도 업계 1위의 자부심과 책임감으로 웹하드와 결합한 다양한 신규 상품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