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원셀론텍, 올림푸스RMS 자유진료시장 진입

최종수정 2008.12.15 15:02 기사입력 2008.12.15 15:02

댓글쓰기

세원셀론텍은 일본 올림푸스와 일본의 세포치료제 시장을 선점하고자 설립한 합작법인 'Olympus RMS(이하 올림푸스RMS)'가 본격 가동됐으며, 일본의 자유진료시장에 우선 진입할 계획이라고 15일 밝혔다.

올림푸스RMS는 지난 12일 총 3억엔(한화 약 46억원) 규모의 초기자본금 납입을 완료함으로써 본격적인 RMS(재생의료시스템) 마케팅에 돌입하게 됐다.

올림푸스RMS는 우선 일본 유수의 종합병원과 콘드론(개인맞춤형 연골세포치료제)의 자유진료 시행을 계획하고 있다. 환자가 치료비 전액을 부담하는 자유진료를 통해 일본시장에서의 신속한 세포치료제 매출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는 설명이다.

콘드론은 이미 해외수출실적 등 매출을 기록하며 국내외 3000사례 이상의 임상케이스를 확보하고 있고, 일본의 유일한 세포치료제를 판매 중인 J-TEC사의 경우 37례로 시판허가를 받은 바 있다.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