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오발, 유량계측기사업 물적분할

최종수정 2008.12.05 16:52 기사입력 2008.12.05 16:52

댓글쓰기

한국오발은 5일 유량계측기사업부문을 분할키로 했다고 공시했다.

한국오발은 유량계측기사업부문을 분리해 에프엠코리어라는 법인명의 신설회사를 설립하고 신규사업부문과 유량계측기사업부문의 분리경영을 통한 업종 전문화를 구축, 경쟁력을 제고하겠다고 밝혔다. 자본금은 10억원이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