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이노텍-마이크론 합병계약 해제.."잘했다"

최종수정 2008.12.05 13:52 기사입력 2008.12.05 13:17

댓글쓰기

현대증권은 5일 LG이노텍LG마이크론과의 합병 계약 해제 결정은 잘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적정주가 5만6000원과 매수 투자의견을 유지했다.

권정우 애널리스트는 "합병 해제 결정은 향후 재무 안정성을 최우선으로 하는 현실적인 선택이었다"며 "기존 일정대로 합병이 추진됐다면 합병관련부담액이 1500억여원 이상 필요했을 수도 있다"고 분석했다.

그는 "최근의 금융시장 환경을 감안할 때 합병 부담금이 향후 합병법인의 성장에 부담으로 작용할 수도 있었다"며 "이 같은 우려감이 제거됐다는 점에서 긍정적으로 평가한다"고 말했다.

권 애널리스트는 특히 "합병 취소관련 이슈가 마무리되는 현 시점이 매수 기회"라고 덧붙였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