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광주지방경찰청, 과태료 체납차량 손본다

최종수정 2008.12.03 15:17 기사입력 2008.12.03 15:17

댓글쓰기

광주경찰, 강제견인 공매처분 나서

경찰이 무인단속 과태료 체납차량에 대한 강제처분에 나선다.

광주지방경찰청은 2일 "무인카메라에 적발된 뒤 과태료를 내지 않는 차량들을 대상으로 강제견인과 공매 처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2000년 1월부터 올 11월말까지 과태료 체납은 117만건, 646억원에 달한다.

이에 따라 경찰은 10건 이상 체납자 8496명을 대상으로 인도명령서를 발송한 데 이어 압류차량은 자산관리공사에 의뢰해 강제 공매처분에 들어갔다.
 
경찰관계자는 "최근까지 과태료 자진납부를 유도했으나 징수율이 낮아 인도명령서가 발부된 차량에 대해서는 강제 견인 및 공매 처분을 실시하고 있다"며 "과태료 징수 전담추적반을 편성해 과태료 징수를 지속적으로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광남일보 도철원 기자 repo333@gwangnam.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