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관악구, "지속가능한 생태도시 만들기 앞장"

최종수정 2008.11.21 18:08 기사입력 2008.11.21 18:08

댓글쓰기

김정욱 서울대환경대학원 교수,28일 구청대강당서 600여명 대상 ‘특별환경교육’ 실시

관악구(구청장 김효겸)는 지속가능한 생태도시 만들기에 전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현 세대가 당면하고 있는 환경보전과 생태적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서는 주민들의 관심과 참여가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는 것을 인식하고 시민환경교육과 참여를 촉진시켜나갈 계획이다.

먼저 28일 오후 2시 관악구청 대강당에서 환경관련단체회원, 환경관리인, 지역주민, 직원 등 600여명을 대상으로 특별환경교육을 실시한다.

김정욱 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 교수가 ‘지구온난화와 녹색성장을 위한 우리의 실천행동’이라는 주제로 특별환경 강의를 한다.

김 교수는 지구촌 환경문제 현안으로 대두되고 있는 기후변화, 성층권 오존층 파괴, 사막화, 오염 축적, 생물 멸종과 질병, 자원고갈 등 심각한 환경문제 실태분석과 이를 해결하기 위한 생태적 삶의 기본원칙과 생태적 지역사회 만들기 등에 대해 교육한다.

또 내년 3월부터는 관악구청과 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이 공동으로 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에서 '시민환경대학'을 개설한다.

서울대학교 환경대학원 교수들을 주축으로 우리나라 최고 환경전문가로 구성된 강사진이 지속가능한 세상, 행복경제학과 환경, 에너지와 삶, 도시와 기후변화, 물의 흐름과 도시하천, 빗물 모으기, 쓰레기, 생활속 유해물질 등을 주제로 매주 1회씩 4개월간 강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시민환경대학 수료생들은 민간 환경운동을 이끌어 나갈 환경지도자로 육성할 계획이다.

뿐 아니라 현재 구에서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관악산 생태계를 복원하기 위한 생태공원 조성사업과 도림천 생태하천 복원사업에 민간 환경단체와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동참을 유도하기위해 노력하고 있다.

지속적 생태공원과 하천 가꾸기, 관악산과 도림천의 사진과 포스터를 공모.시상하는 등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생태적 지역사회 만들기에 앞장 서 나갈 방침이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