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證, 관련루머 '사실무근'

최종수정 2008.10.30 10:18 기사입력 2008.10.30 10:18

댓글쓰기

우리투자증권이 30일 증권가에 돌고 있는 리먼브러더스 관련 손실설과 프로젝트파이낸싱(PF) 손실 확대설, ELS운용 손실설, 전일 발생한 C&그룹 화의설에 따른 손실 우려 등 각종 루머에 '사실무근'이라며 강력 반발하고 나섰다.

우리투자증권은 이날 루머에 따른 당사 입장이라는 보도자료를 통해 "이날 주가의 일시적인 급락과 관련해 주가에 영향을 미칠 만한 사실이 전혀 없다"고 강조했다.

또 "주식 시장에 당사 리먼브러더스 관련 손실 및 C& 그룹 관련 부실이 있다는 루머로 인해 당사 주가가 급락했다"며 "하지만 리먼 브러더스에 익스포져가 전혀 없으며 C& 그룹에 대한 대출 역시 전혀 없어 이에 따른 손실이 전혀 없다"고 해명했다.

한편 이날 코스피시장에서 우리투자증권은 각종 루머로 장중 한때 하한가까지 추락했으나 회사측이 부랴부랴 해명에 나서면서 낙폭이 축소됐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