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투신권, 사흘째 4000억원대 주식 처분

최종수정 2008.10.23 09:49 기사입력 2008.10.23 09:48

댓글쓰기

투신사들이 1000억원대 매도물량을 내놓으면서 국내 증시에 하락 압력을 주고 있다.

23일 오전 9시37분 현재 투신사들은 1029억원의 순매도를 보이고 있다.

이는 연기금을 비롯한 대부분의 기관 매수세력들이 소폭이나마 순매수세를 유지하고 있는 것과 대비되고 있다.

투신권의 매도세는 대부분 프로그램 거래를 통해 이뤄지고 있는 것으로 보이지만, 증시 급락과 맞물려 최근 늘어나고 있는 펀드환매 요구에 대응하기 위해 처분하는 물량도 클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투신사들이 처분하고 있는 주식은 제조업(597억원), 전기전자(262억원), 화학(102억원), 금융업(201억원) 등 대부분 대형 종목들에 집중돼 있다.

한편 투신권은 최근 3일연속 매입한 주식보다 처분한 물량이 더 많아 순매도 금액이 4000억원을 웃돌고 있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