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값 1년만에 최저치 급락

최종수정 2008.10.23 06:58 기사입력 2008.10.23 05:10

댓글쓰기

금 가격이 지난해 10월 이후 최저치로 떨어졌다.

글로벌 경기침체 우려와 달러화 강세에 따른 영향이다.

22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2월 인도분 금 선물 가격은 온스당 32.80달러 떨어진 735.20달러를 기록했다.

금값은 최근 10거래일 중 하루만 빼고 계속 내리막을 걸었다. 지난 3월 1000달러선에 도달했던 금값은 이후 27% 폭락했다.

공업용 자재로 널리 쓰이는 구리 가격도 파운드당 14.15센트 떨어진 1.8655달러를 기록했다. 올들어 39% 폭락세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