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행안부, 쌀직불금 자진신고 기한 27일까지 연장

최종수정 2008.10.22 16:58 기사입력 2008.10.22 16:58

댓글쓰기

행정안전부는 22일 쌀 직불금 수령 공무원의 자진신고 기한을 27일까지 연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구본충 행안부 윤리복무관은 이날 "각 기관별 신고 추진이 늦어진데다 가족들의 직불금 수령 여부 등을 파악하는데 생각보다 오랜 시간이 소요되는 점을 감안해 자신 신고 기한을 연장했다"고 말했다.

행안부에 따르면 21일 현재 지자체에 접수된 자진신고건수는 경기 160여 명, 대전.충남 40명, 광주 15명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군.구와 산하기관에 조사 지침을 내려보내는 등 절차가 늦어진데다 공무원들이 신고요쳥을 제대로 몰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이에 따라 행안부는 오는 27일까지 자신신고 기간을 닷새 연장하고 부당수령자로 의심되는 자에게 소명자료를 제출받아 31일까지 자체조사를 벌일 계획이다.

당초 행안부는 직불금을 받은 공무원과 공공기관 임직원을 대상으로 22일까지 기관별로 자진신고를 받고, 이 기한 내에 신고하지 않았다가 나중에 적발되는 사람을 가중처벌하기로 했었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