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제 먹거리 걱정 '싹' 날리세요

최종수정 2008.10.22 11:45 기사입력 2008.10.22 11:45

댓글쓰기

올 상반기 조류인플루엔자(AI)와 광우병 파동 등으로 먹거리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안감이 크게 늘었다.

특히 최근 멜라민 파동으로 시중에서 판매되는 먹거리에 대한 불신이 최고치에 달했다. 집에서 자신이 고른 재료로 직접 만든 요리 외에는 믿고 안전하게 먹을 수 있는 음식이 없다는 푸념이 나올 정도다.

먹거리에 대한 불안감이 갈수록 커지면서 안전한 먹거리에 대한 관심이 매우 높아졌다.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도 안전 먹거리를 선호하는 고객들을 붙잡기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안전 먹거리를 제공하는데 힘쓰고 있다.

원할머니보쌈으로 유명한 원앤원은 총 사업비 220억원을 투입해 최첨단 생산시설과 위해요소중점관리우수식품(HACCP) 기준에 적합한 위생설비를 갖춘 식품공장 설립, 생산 단계에서부터 먹거리의 안전성을 지켜나가고 있다.

또 대학로 김가네 김밥으로 잘 알려진 김가네도 육개장에 들어가는 쇠고기를 호주산에서 국내산 유우(乳牛)로 변경하고 신메뉴인 묵은지 김치찌개에도 값싼 수입산을 쓰지 않고 국내산 배추김치를 사용하는 등 안전 먹거리 제공에 힘쓰고 있다.

치킨전문점 레츠꼬꼬는 '튀김기의 식용 유산화 방지장치'와 '순환식 식용유 정제기' 두 건의 특허기술을 이용한 깨끗한 기름을 사용함으로써 안전한 치킨을 선보이고 있다.

외식업의 생명은 음식의 맛이다. 하지만 맛보다 더 중요한 것이 바로 '안전'이다. 먹거리 파동과 경기 불황에도 소비자들에게 신뢰를 받으며 안정적으로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안전 먹거리 우수 프랜차이즈 브랜드를 소개한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