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친환경, 우리가 1인자'

최종수정 2008.10.22 10:04 기사입력 2008.10.22 10:04

댓글쓰기

2008 친환경상품 전시회 참가

"삼성전자와 함께 '친환경 생활' 시작하세요"

삼성전자가 22일∼24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08 친환경상품 전시회'에 참가, '에코폰' '컬러레이저복합기' 등 다양한 친환경제품을 전시한다고 밝혔다.

2005년부터 개최된 '친환경상품 전시회'는 친환경상품진흥원과 환경재단 주최로 열리며, 'STOP CO2! Start Eco Life!' 라는 주제로 100여개 기업과 단체가 참가해 다양한 친환경 제품을 선보인다.

삼성전자가 전시하는 '에코폰'은 옥수수전분 소재를 발효시켜 만든 바이오 플라스틱을 적용, 국내 최초로 '환경마크'를 획득한 바 있으며 '컬러레이저 복합기'는 에너지효율성을 인정받아2008 국가환경경영대상 대통령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아울러 유해물질 사용을 최소화한 친환경 디자인 크리스털 로즈 LCD TV, 초고용량 배터리로 10시간 사용 가능한 노트PC X360, 대기전력을 1W까지 낮춘 데스크탑 PC, 환경호르몬을 제거해 주는 공기청정기 등 환경 친화적인 제품을 대거 선보인다.

특히 하우젠 버블 세탁기는 세탁시간을 반으로 줄였을 뿐만 아니라 1회 세탁시 소비전력량을 22%, 물 사용량을 32% 감소시킨 제품으로 관객들이 직접 버블 효과를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전력계를 사용한 TV 절전 효과 측정, 프린터의 소음과 진동 측정 등 친환경 기술 체감을 위한 다양한 시연을 마련했다.

이외에도 삼성전자의 친환경 경영 정책과 역대 친환경 수상 실적 및 유해물질을 제거한 부품군 (반도체, HDD, ODD) 등을 전시·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CS경영센터 박상범 전무는 "지속가능경영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 측면에서 녹색 경영이 강조되고 있다" 며 "삼성전자는 최고의 품질과 서비스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다양한 친환경 제품을 통해 환경과 소비자를 먼저 생각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친환경 설계를 위한 '에코 디자인', 글로벌 회수·재활용 활동과 협력회사의 환경 품질을 평가하는 '에코 파트너 인증' 등을 통해 RoHS, WEEE, REACH와 같은 글로벌 환경 규제에 완벽 대응하고 있으며 친환경 제품 출시에도 앞장서, 독일의 블루엔젤(Blue Angel)을 비롯한 국내외 환경마크를 최다 취득하여 친환경 기업 이미지를 제고하고 있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