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샌디스크 인수 전격 철회(상보)

최종수정 2008.10.22 11:17 기사입력 2008.10.22 09:11

댓글쓰기

삼성전자가 미국 샌디스크사 인수 제안을 철회했다.

삼성전자는 22일 오전 샌디스크사 엘리 하라리 CEO와 어윈 페더만 이사회 부의장에게 샌디스크 인수 제안 철회를 통보했다.

삼성전자는 통보 서한을 통해 "지난 6개월간 삼성은 우호적인 합병 협상을 위해 노력했으나 샌디스크의 거부로 협상에 진전이 없어 인수 제안을 철회한다"며 "인수 제안이 성사되지 못한 것에 대해 매우 실망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는 "최근의 금융위기로 인한 경제환경 악화 및 샌디스크의 3분기 대규모 적자, 실적 개선 전망 불투명과 동시에 도시바와의 합작 재협상, 인력구조조정 계획 등이 샌디스크의 기업가치를 추가 악화시킬 수 있어 더 이상 주당 26달러로 인수를 추진하는 것에 관심이 없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또 "주주를 우선 고려해야 할 의무가 있는 삼성전자로서는 샌디스크 사업의 불확실성이 증가하고 가치가 하락하고 있다는 점에 적절하게 대응할 의무가 있다"고 덧붙였다.

삼성전자는 이번 샌디스크 인수 제안을 철회 하더라도 새로운 사업기회 창출과 성장동력 발굴을 위해 상시적으로 국내외 업체와 협력, 제휴, 합작 등 다양한 가능성에 대해 검토할 계획이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 5월 샌디스크와 1차 만남을 갖고 우호적 인수 제안을 한 데 이어, 9월 17일 샌디스크 지분 100%를 주당 26불에 인수하겠다고 공개 제안한 바 있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