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세훈 시장 "뉴타운에 창조적 디자인 도입"

최종수정 2008.10.02 10:00 기사입력 2008.10.02 10:00

댓글쓰기

2일 킨텍스서 '랜덱스 2008' 개막

오세훈 서울시장은 2일 "뉴타운에 창조적 디자인과 친환경 기법을 도입하는 등 시민의 주거환경을 자연친화적으로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오 시장은 이날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랜덱스 2008' 개막식에 참석, 인사말을 통해 "대부분의 시간을 실내에서 보내는 도시인들에게 주거문화의 수준은 도시생활 만족도 및 삶의 질에 직결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오 시장을 비롯해 박광태 광주광역시장과 여인국 과천시장 등 8개 지자체장과 후원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랜덱스 2008'은 이날 개막식을 시작으로 5일까지 4일간 '친환경 주거문화와의 만남'을 주제로 고양시 킨덱스 3홀에서 열린다.

전시장은 지자체(서울시 SH공사 10부스, 서울특별시시설관리공단 2부스 참여), 일반기업, 공사, 단체 등 146개사 380부스 규모로 운영된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미래형 친환경주거문화의 모범모델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박람회로 서울시와 YTN이 공동주최하고 국토해양부와 지식경제부, 환경부 등 19개 관련기관 등이 후원한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