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국무총리실, 식품안정정책위원회 구성

최종수정 2008.09.29 20:21 기사입력 2008.09.29 20:21

댓글쓰기

국무총리실은 29일 먹거리 안전대책을 논의하는 식품안전정책위원회를 10월 중 구성해 회의를 개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총리실은 "국무총리 훈령 제정을 통해 식품안전정책위를 운영한 뒤 식품안전기본법이 시행되면 법정위원회로 전환키로 했다"고 말했다.

또 이날 민주당이 "정부가 총리를 위원장으로 하는 식품안전정책위를 구성했으나 한번도 회의를 개최하지 않았다"고 지적한데 대해 "사실과 다르다"고 반박한 뒤 "식품안전정책위 근거법인 식품안전기본법은 12월14일에 시행되는 만큼 식품안전위도 그때부터 구성, 운영할 수 있다"고 밝혔다.

총리실은 "다만 식품안전기본법 시행 이전에라도 총리 훈령을 통해 위원회를 구성키로 했고, 현재 총리 훈령에 대한 법제처 심사가 완료돼 조만간 위원회가 개최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