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금호타이어 친환경 타이어 "지존"

최종수정 2008.09.29 10:55 기사입력 2008.09.29 10:55

댓글쓰기


금호타이어(대표 오세철)가 국내 환경마크 인증을 획득했다. 회사는 이를 통해 국내외 총 15개 환경인증을 보유하게 됐다.

이번에 환경마크를 획득한 부문은 승용차 및 트럭, 버스용 타이어 등 총 7개 제품이다. 회전저항, 중량 및 내마모도의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로써 금호타이어는 지난 2002년 세계 타이어업계 최초로 획득한 북유럽 환경 라벨 (Nordic Swan Label)을 포함해 국내외 총 15건의 친환경 인증을 보유하게 됐다.

이번 심의를 주관한 환경부와 친환경상품진흥원은 주행시 연비가 향상되고 폐기물 발생이 감소한 점을 높이 샀다. 이번에 친환경 마크를 획득한 제품은 승용차용 SOLUS XPERT와 ECSTA LX, 트럭/버스용 KRS15, KRD06 등의 총 7개 제품이다.

오세철 금호타이어 사장은 "이번 인증은 친환경 재료, 초저연비 타이어 개발 등과 같은 금호타이어의 환경에 대한 지속적인 노력에 대한 또 하나의 결실"이라며 "앞으로도 차세대 친환경 타이어 개발에 매진해 2015년 세계 5위의 타이어 기업으로 성장하는 발판을 다져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국내 환경마크 제도는 제품에 대한 정확한 환경정보 제공을 통해 기업으로 하여금 소비자를 위한 환경 제품 개발 및 생산을 유도하기 위해 1992년 4월부터 시행되고 있다.

금호타이어는 1999년 국내 환경마크 인증 획득을 시작으로 2001년부터 2006년까지 6개 제품에 대한 인증을 추가로 획득했다. 특히 지난 2002년에는 타이어업계 세계 최초로 북유럽 환경 라벨 (Nordic Swan Label) 인증을 받은 바 있다.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