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늘어나는 서민주택 청약통장 꺼낼 일 많아진다

최종수정 2008.09.29 10:50 기사입력 2008.09.29 10:50

댓글쓰기

[머니앤머니] 9·19부동산대책 2018년까지 500만가구 공급
200만가구는 도심 등 보금자리 주택단지 건설
장기청약저축가입자 좋은곳에 내집마련 기회
단기가입자 불입금 늘리거나 비인기지 공략


9.19대책 서민 보금자리 주택 건설 및 공급 계획에 따라 국민주택 규모 이하 서민주택 공급이 늘어나게 됐다. 이에 따라 청약자들은 청약통장 전략도 전면 수정해야 한다.

향후 10년간 공공이 중소형 아파트 150만가구를 공급하는 등 청약 전축 통장으로 분양 받을 수 있는 물량이 많아져 활용성이 크게 늘어났기 때문이다. 특히 이 중 100만 가구가 수도권에서 쏟아지기 때문에 위치 부분에서도 경쟁력이 있다.

◇9.19대책 어떤 내용인가 = 지난 19일 정부는 ‘국민 주거안정을 위한 도심 공급 활성화 및 보금자리 주택 건설방안’을 발표했다. 이번 대책은 수요가 많은 도심(재개발·재건축 활성화) 또는 수도권(그린벨트 추가 해제)에 공급량을 늘려 시장을 안정시키겠다는 ‘도심공급 활성화’ 방안이 핵심이다.

국토해양부에 따르면 내년부터 2018년까지 전국에서 500만가구의 주택을 건설하고 이 중 200만가구는 보금자리주택단지에서 지을 계획이다.

보금자리주택단지는 서민용 주택 공급을 위해 지정되는 단지로 도심과 도시근교는 물론 신도시 등 도시외곽에서도 조성한다는 게 정부의 구상이다.

특히 도시근교에서는 그린벨트를 해제해 서민들이 도심에서 멀리 떨어지지 않고 거주할 수 있도록 할 방침으로 그린벨트 해제 규모는 100㎢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장기 청약저축 가입자, 보금자리주택 적극 노려라 = 이번 9.19대책에 따라 청약저축 가입자의 내집마련이 더욱 쉬워졌다. 특히 청약저축 가입횟수가 길고, 불입금액이 높을수록 좋은 곳에 내집마련을 할 수 있게 됐다.

이에 따라 장기간 청약저축 가입자라면 청약 경쟁에 있어 우위에 있기 때문에 급할 것이 없게 됐다. 느긋하게 기다리며 가격이 저렴하고 입지 좋은 ‘보금자리주택’을 노리는 것이 좋다.

청약통장을 처음 만드는 사람들은 중·소형 공공주택에 신청할 수 있는 ‘청약저축 통장’에 가입하는 게 유리하다. 특히 이번 대책으로 인해 중소형 공공주택이 큰 폭으로 늘어날 것이기 때문이다.

◇단기 청약저축 가입자, 기존 아파트나 입주 빠른 물량 노려라 = 청약저축에 가입 기간이 짧다면 불입횟수와 불입금액을 늘리거나, 상대적으로 인기가 덜한 곳을 위주로 청약하는 방법이 최선이다.

또 내집마련 시기를 앞당기고 싶다면 신규 분양 물량보다는 기존 주택을 노려보는 것도 좋다.

특히 9.1대책으로 인한 거주 요건 강화로 신규 분양 물량은 거주 요건 강화를 피하기가 불가피하다. 하지만 기존 아파트나 내년 7월 이전 입주를 앞둔 아파트의 경우에는 거주 요건 강화를 피할 수 있다.

특히 올 하반기나 내년 초를 적극적으로 노려볼 필요가 있다. 올 하반기까지는 시장의 불안으로 시세보다 싼 매물이 나올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청약예·부금 가입자, 도심 재개발 물량 노려라 = 청약부금과 예금 가입자도 보금자리주택단지에서 내집마련을 할 수 있게 됐다.

국토부는 보금자리주택단지에서 공급될 200만가구 중 150만가구는 공공이 직접 중소형 분양주택이나 임대주택 등을 건설하고 나머지 50만가구는 민간 분양주택으로 공급할 계획이다.

민간 분양주택 중 40만가구는 85㎡ 초과 중대형으로 하고 10만가구는 85㎡ 규모로 건설한다.

민간이 85㎡ 및 85㎡초과 규모의 주택을 짓기로 함에 따라 청약예금과 청약부금 가입자들도 그린벨트를 해제해 싼 값으로 공급되는 지역에서 주택을 마련할 기회를 갖게 된다.

하지만 공급될 물량이 적은 만큼 청약 경쟁은 매우 치열할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내집마련이 느긋한 사람 위주로 도전하는 것이 안전하다.

특히 청약부금 가입자나, 예치금액이 적은 예금 가입자는 도심 재개발과 뉴타운 물량이나 기타 수도권 등의 민간 분양 물량에 도전하는 것이 좋다.

청약예금, 부금 가입자 중 보금자리주택에 관심이 있다면, 무주택 그리고 세대주 조건을 갖춘 후 청약저축에 가입하는 것도 방법이다. 물론 단기간에 당첨이 되기는 어렵지만 청약저축에 가입한 후 꾸준히 도전해보는 것도 당첨 기회를 높이는 방법 중 하나다.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