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FT아일랜드 이홍기 "후배가 날 사칭하고 돌아다녀"

최종수정 2008.09.08 09:21 기사입력 2008.09.08 09:2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이혜린 기자]FT아일랜드의 이홍기가 자신을 사칭하고 다닌 후배 때문에 곤욕을 치른 것으로 드러났다.

이홍기는 지난 7일 KBS 쿨 FM '메이비의 볼륨을 높여요'에 출연해 "압구정 어디에서 날 많이 봤다는 오해를 사람들로부터 받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내가 가수활동을 하고 있던 시간이나, 숙소에 돌아와 자고 있던 시간에 나를 압구정에서 봤다는 사람이 너무 많았다. 알고 보니, 학교 후배가 나를 사칭하며 돌아다닌 것이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 사람은 나를 사칭하며 싸인도 해주고, 사람들과 사진도 찍어줬다. 제일 황당했던 건, 그 사람이 여자와 자주 같이 있어서, 나에 대한 소문도 이상하게 퍼졌던 것"이라고 해명했다.

한편, FT 아일랜드는 정규 2집 타이틀곡 ‘사랑후애’로 활동 중이다.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