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佛 "짝퉁 와인 꼼짝마!"

최종수정 2008.09.03 19:13 기사입력 2008.09.03 19:13

댓글쓰기

프랑스에서 개발된 첨단 기술이 짝퉁 와인과 맞서고 있다.

영국의 고급 와인 판매상과 프랑스 핵(核) 과학자가 함께 21세기 최첨단 방식으로 짝퉁 와인을 구별하는 방법을 개발했다고 3일 AFP 통신이 보도했다.

입자가속기로 생성된 이온 빔을 와인병에 쏘게 되면 와인병의 나이 및 생산지를 알아낼 수 있다.

프랑스 국립과학연구센터(CNRS)의 헤르베 귀간(Herve Guegan) 연구원은 AFP통신에 "와인병으로 이용되는 유리의 화학적 구성이 시간이 지나면 변하고 생산지 마다 다른 구성을 갖는데서 짝퉁 와인 감별법을 고안했다"고 설명했다.

연간 1만병 이상의 희귀 와인을 파는 런던의 한 고급 와인 판매상으로부터 짝퉁 와인 감별을 의뢰받은데서 연구센터의 짝퉁 와인 감별법 연구는 시작됐다.

하지만 이 첨단 짝퉁 와인 감별법에도 허점은 있다. 병의 제조연도를 밝혀낼 순 있어도 포도주의 질이나 상태를 감별할 수는 없다.

새로운 와인 감별 방법을 1875년 침몰된 독일 어선에서 발견한 독일 와인에 적용해 봤을때 정확한 제조연도를 밝혀낼 수 있었지만 와인을 직접 맛 보기 전까지는 그 상태에 대해서 감별할 수 없었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