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본항공, 2분기 손실폭 줄여...매출은 5.8% 증가

최종수정 2008.08.08 09:46 기사입력 2008.08.08 09:45

댓글쓰기

일본 최대항공사인 일본항공(재팬 에어라인)이 2분기에 적자폭을 줄인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항공은 공시를 통해 "2분기 손실이 지난해의 43억엔에서 34억엔으로 감소했다"고 밝혔다. 매출은 5.8% 하락한 4900억엔으로 집계됐다.

일본항공의 적자폭이 이처럼 줄어든 이유는 인력감축과 보너스규모 축소등 긴축경영을 통한 구조조정을 실행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일본항공은 지난해에만 2300여명의 직원을 감축하면서 530억엔의 비용을 축소했다.

일본항공은 또 후쿠오카-상하이, 나고야-부산 노선도 10월부터 운항을 중단할 예정이다. 대신 승객이 많은 다른 노선의 운항을 증편한다는 계획이다.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