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방통위, SKT 티링 서비스 과징금 판단 연기

최종수정 2008.07.25 19:10 기사입력 2008.07.25 19:10

댓글쓰기

방송통신위원회는 25일 전체회의를 열어 SK텔레콤의 티링(T-Ring) 서비스의 이용자 이익 저해행위 여부를 논의했으나 추가 검토후 향후 다시 논의키로 했다.

앞서 방통위는 LG텔레콤의 신고에 따라 지난 15일 이 문제를 논의했으나 결정을 내리지 못한 바 있다.

티링은 SKT가 지난해 10월 망내통화 할인 요금제를 내놓으면서 자사 가입자를 확인시키기 위해 무료로 제공하는 부가서비스다.

원로 작곡가 정풍송씨는 최근 이 멜로디가 자신의 저작권을 침해했다며 음원 사용금지 가처분 신청을 낸 바 있다.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asiaeconomy.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