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년 5월 제1회 박경리 문학상 시상

최종수정 2008.07.07 07:42 기사입력 2008.07.07 07:42

댓글쓰기

故 박경리 선생과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는 경남 통영시와 하동군, 강원 원주시 등 3개 시.군이 공동으로 제정하기로 한 '박경리 문학상'의 1회 시상식이 내년 5월께 열릴 계획이다.

지난 3일 통영에서 고인의 외동딸인 김영주 토지문화관장이 참석한 가운데 3개 시·군 실무진은 협의회를 갖고 박경리 문학상 시상식을 고인의 별세했던 5월5일을 전후해 이틀간 시상식과 관련행사를 개최하는 데 합의했다고 7일 밝혔다.

내년 첫 시상식은 원주시에서, 2회는 통영시, 3회는 하동군에서 열리며 시상식은 원주, 통영, 하동 순으로 번갈아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문학상 시상금은 1억원 이내로 해당 시·군에서 부담하기로 하고 재정 범위(장르)와 시상 규모, 심사와 운영 등에 관한 구체적인 내용은 토지문화관에 맡길 예정이다.

3개 시·군은 세부 시행안을 마련한 뒤 오는 9월께 통영·하동·원주 단체장과 김 관장이 참석한 가운데 박경리 문학상 공동 제정에 관한 협약식을 가질 계획이다.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