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양수산, 맛살·젓갈 전제품 리뉴얼

최종수정 2008.07.02 08:29 기사입력 2008.07.02 08:29

댓글쓰기

수산물 가공식품 회사로 자리매김해 온 오양수산이 맛살 및 젓갈 전 제품을 리뉴얼했다고 2일 밝혔다.

1969년 설립된 오양수산의 '오양맛살'은 게맛살을 통칭하는 보통명사처럼 사용될 정도로 소비자들에게 높은 인지도와 선호도를 보이며 맛살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해 왔으나 지난 몇 년간 경영실적 악화로 제품개발과 영업이 정상적으로 이뤄지지 못했다.

그러나 지난 2007년 9월 사조그룹의 일원이 된 이후 제품 및 조직 재정비를 마치고 옛 명성을 되찾는 재도약의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오양수산은 지난 6월부터 맛살 및 젓갈류 전제품을 리뉴얼 출시하는 동시에 어묵 신제품 10종도 처음으로 선보였다. 특히 이 회사의 대표브랜드인 '오양맛살'과 '오양젓갈', '오양맛살' 등은 HACCP(해썹:위해요소중점관리기준) 인증을 받은 청결한 환경에서 생산하고 있어 맛과 품질은 물론 위생과 안전성도 높였다.

또한 최근 대형마트와 홈쇼핑 등 다양한 유통채널을 확보하고 본격적인 영업활동을 시작했다.

이 외에도 기존의 오양수산 영업망 이외에 그룹 계열사(사조해표, 대림수산)의 영업망도 적극적으로 활용 수익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사조그룹 마케팅 관계자는 "오양수산은 인수 당시 적자폭이 컸던 기업이지만 사조그룹으로 편입된 이후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얻고 있다"며 "기존 오양 브랜드의 높은 인지도와 그룹 차원의 공격적인 마케팅이 더해지면서 꾸준한 실적 개선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