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브라운 아이즈, 월드비전과 협약…3집 수익 전액 기부

최종수정 2008.06.27 16:21 기사입력 2008.06.27 16:2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이혜린 기자]R&B듀오 브라운아이즈가 27일 국제구호개발기구 월드비전과 공식 협약식을 가졌다. 이번 3집 앨범의 수익금 전액을 기탁하기 위한 것이다.

이날 오후 2시 여의도 월드비전 빌딩 9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윤건이 브라운 아이즈 대표로 참석했으며, 월드비전의 박종삼 회장도 자리해 "월드비전은 브라운 아이즈의 귀한 마음이 이웃들을 위해 사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감사를 표했다.

윤건은 "진정한 기부의 주인공은 브라운 아이즈의 음악을 사랑해주신 분들이며, 그 분들이 있기에 오늘의 시간이 가능했다”고 소감을 밝힌 뒤, "개인적으로도 세상을 더 많이 돕는 방법을 연구하고 실천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브라운 아이즈의 음반 수익금은 아프리카 에티오피아에 깨끗한 식수를 지원해주기 위한 우물파주기와 국내소년소녀가장들을 위해 전액 사용된다. 에티오피아는 현재 오염된 식수로 인해 질병에 노출, 생명까지 위협받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공익 근무로 인해 이 자리에 참석하지 못한 나얼은 이번 수익금 기부 전에도 월드 비전을 통해 꾸준히 기부 활동을 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월드비전은 국내 뿐 아니라 기아와 전쟁, 재난 등으로 고통받는 전세계 100여개 국의 어린이들을 위해 긴급구호사업, 지역개발 및 옹호사업을 펼치고 있는 국제구호개발기구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