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일지매', 이준기-한효주 운명적인 사랑 본격화

최종수정 2008.06.26 08:08 기사입력 2008.06.26 07: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고경석 기자] '일지매'가 주인공 용이(이준기 분)와 은채(한효주 분)의 운명적인 사랑이 싹트면서 회를 거듭할수록 흥미를 더하고 있다.

25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일지매' 11회에는 운명적으로 서로에게 끌리는 일지매 용이와 은채의 관계를 보여주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은 주위의 눈길을 피해 나무 뒤에 함께 숨으며 어색한 만남을 가진 일지매와 은채의 모습으로 시작했다.

극중 하루가 지나 은채는 일지매가 간밤에 많은 사람들에게 돈과 음식을 주고 간 사실을 알고 감격한다. 은채는 객점에 온돌을 놓는 것이 어떻겠냐는 용이의 제안에 귀가 번쩍 열린다.

일지매와 몇 번 만남을 가진 은채는 일지매에게 호감을 보이고, 시후는 일지매를 잡아오면 신분 상승을 가능하게 해준다는 말에 혹한다.

며칠 뒤 은채를 만나러 갔다가 시후에게 발각된 일지매는 쫓기던 도중 큰 상처를 입게 된다. 일지매 용이, 은채, 시후, 봉순이 만들어가는 사각관계가 점점 구체적으로 드러나고 있는 것.

복수를 꿈꾸는 일지매와 그를 둘러싼 복잡한 애정의 관계도로 인해 '일지매'에 대한 시청자들의 관심은 더욱 뜨거워지고 있다.

고경석 기자 kave@asiaeconomy.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