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가수 진주 모욕' 악성 댓글 단 네티즌 2명 약식기소

최종수정 2008.06.24 23:29 기사입력 2008.06.24 17: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이혜린 기자]가수 진주의 기사에 악성 댓글을 올린 네티즌 2명이 검찰에 벌금 200만원에 약식 기소됐다.

서울중앙지검 형사6부(부장검사 황철규)는 지난해 11월 포털사이트 다음에서 진주의 인터넷 기사 내용이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이유로 진주를 모욕하는 댓글을 단 혐의로 이모(27)씨와 장모(24)씨에 대해 형법상 모욕죄로 약식 기소했다고 24일 밝혔다.

검찰은 "네티즌 2명이 행정고시 준비생과 중학교 강사"라고 밝히면서 "이들이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해' '단순한 의견을 제시하기 위해' 글을 올렸다고 진술했다"고 전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