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특징주>하나로텔, 방통위 영업정지..'급락'

최종수정 2008.06.24 13:45 기사입력 2008.06.24 13:45

댓글쓰기

24일 하나로텔레콤이 방송통신위원회의 40일 영업정지 조치로 급락하고 있다. 오후 1시42분 주가는 전날보다 3.14%(260원) 내린 8030원.

관련업계에 따르면 방통위는 이날 전체 회의를 열어 하나로텔레콤의 개인정보 유용 행위에 대해 초고속인터넷 신규 가입자 모집정지 40일과 함께 과징금 1억4800만원을 내렸다.

방통위는 이날 오전 2시간 가량 비공개로 하나로텔레콤 개인정보 유용 등에 관한 징계 수위를 심의해 이같이 결론을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하나로텔레콤은 지난 4월 600만명의 고객정보 8500여만 건을 전국 1000여 개 텔레마케팅 업체에 제공한 혐의로 박병무 전 대표이사를 비롯 전현직 간부 22명이 불구속 입건된 바 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