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세금고지서가 한눈에 쏙"

최종수정 2008.06.24 07:06 기사입력 2008.06.24 06:51

댓글쓰기

개선된 자동차세 고지서
서울시가 발행하는 각종 세금고지서가 읽기 편하게 바뀐다.

24일 서울시에 따르면 그동안 과세관청 위주의 권위주의적이며 단순 나열식의 과세정보를 제공하던 세금고지서를 이달 자동차세 고지서부터 새롭게 변경, 발행한다.

서울시는 우선 주된 납세 고객인 장·노년층을 위해 고지서의 납부세액, 납부기한, 담당자 성명 등의 글자 크기를 확대하고 진하게 해 한눈에 띄도록 했다.

고지서 앞면에는 납세자가 필요로 하는 주요 과세정보만을 기재하고 뒷면에 자세한 설명을 달아 과세정보 전달기능을 강화했다.

납세고지서, 각종 코드 등 어려운 행정용어 사용을 가급적 배제하고 알기 쉬운 용어로 바꿨으며, 고지서 색상도 기존 노란색 일색에서 자동차세는 옅은 하늘색, 재산세는 주황색, 주민세는 옅은 녹색으로 구분했다.

디자인이 바뀌는 고지서는 6월 자동차세와 7·9월 재산세, 8월 주민세 등 정기분 지방세 고지서다.

더불어 2001년부터 영어로만 서비스 해오고 있는 세금고지서 외국어 안내서비스를 6월 자동차세 부과분부터 영어, 일어, 중국어, 프랑스어 등 4개 외국어로 확대했다.

서울시 관계자는 "지방세 고지서의 디자인을 바꿔 올해 총 1500만건의 새로운 고지서를 발송할 예정"이라며 "세외수입 고지서의 디자인도 바꿔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