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로, 괴산공단 부지 매각

최종수정 2008.06.20 10:47 기사입력 2008.06.20 10:47

댓글쓰기

진로는 충북 괴산군 괴산읍 대덕리에 위치한 괴산공단 부지를 최근 한국토지공사에 196억원에 매각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매각이 완료된 괴산공단 부지는 32만327㎡(9만6900평)로 진로가 지난 94년 공장설립을 목적으로 괴산군으로부터 매입했으며 97년 9월 부도로 공사가 중단된 이후 개발이 지연돼 왔다.

이번 계약은 괴산군의 산업단지 개발계획에 의해 사업자로 지정된 한국토지공사가 토지를 수용함에 따라 체결됐다.

올 하반기 기업공개 일정을 추진중인 진로는 일련의 유휴자산 매각을 통해 기업가치를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으며 자산이 늘어나는 효과를 가져오게 돼 상장가격에도 매우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했다.

한편 진로는 지난해말 비씨카드에 서초동 본사 주변건물 2개동을 390억원에 매각했으며 서울 서초동에 위치한 구 본사 사옥 및 주변부지도 매각을 추진중이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