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규리, "영화데뷔, 씨야 멤버들에게 피해 안 줄 것"

최종수정 2008.06.13 15:13 기사입력 2008.06.13 14: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부산=고경석 기자] 공포영화 '고死: 피의 중간고사'(감독 창, 제작 워터앤트리·코어콘텐츠미디어, 이하 '고사')로 영화배우 데뷔를 선언한 그룹 씨야의 남규리가 첫 영화에 대한 소감을 털어놓았다.

13일 오전 10시 부산 영도구 청학동 구 해사고등학교에서 열린 '고사'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남규리는 "가수 출신으로 처음 출연하는 영화라 씨야의 멤버들이나 가족들이 많은 걱정을 한다"며 "주위의 우려 때문에 부담도 많이 되고 씨야 멤버들에게 피해 주지 않을까 걱정도 되지만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굳은 의지를 드러냈다.

남규리는 극중 친구를 위해서라면 목숨을 바쳐 싸울 준비가 돼 있을 정도로 당차고 씩씩한 의리파 여고생 이나 역을 맡았다.

씨야의 '슬픈 발걸음' 뮤직비디오에 직접 출연하며 창 감독과 인연을 맺은 남규리는 "연기를 오랜 기간 동안 배우지 못해 걱정이 많았다"고 털어놓으며 "극중 캐릭터가 나와 비슷한 면이 많아 굳이 연기를 한다기보다 자연스러운 내 모습을 담으려 노력했다"고 밝혔다.

한편 남규리는 촬영장에 화장실이 멀리 떨어져 있어 스태프들이 곳곳에서 볼일을 보는 장면을 본의 아니게 많이 목격했다고 말해 기자간담회장을 폭소케 했다.

영화 '고사'는 친구의 목숨을 걸고 피의 중간고사를 치르게 된 스무 명의 엘리트 고등학생들과 그들을 지키려는 교사들의 생존을 위한 두뇌게임을 그린다.

남규리 외에 이범수, 윤정희, 김범 등이 출연하는 '고사'는 현재 80% 이상 촬영이 진행됐으며 오는 7월 개봉할 예정이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