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범수, '온에어' 이어 '고사' 논스톱 촬영 "체력 이상무!"

최종수정 2008.06.13 15:13 기사입력 2008.06.13 14: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부산=고경석 기자] 배우 이범수가 드라마 '온에어'가 끝나자마자 영화 '고死: 피의 중간고사'(감독 창, 제작 워터앤트리·코어콘텐츠미디어, 이하 '고사') 촬영에 참여해 강철 체력을 과시하고 있다.

이범수는 SBS 드라마 '온에어' 종영 직후 곧바로 공포영화 '고사' 촬영에 합류해 밤샘촬영을 마다 않고 연기에 몰두하고 있다.

13일 오전 10시 부산 영도구 청학동 구 해사고등학교에서 열린 '고사'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이틀에 한 번 꼴로 휴식을 취하지만 회차당 30~40시간씩 계속되는 촬영에도 힘든 줄 모르고 연기하고 있다"며 "체중미달로 태어나 어릴 적엔 건강이 안 좋았지만 초등학생 때까지 한약을 입에 달고 살아 지금은 잔병치레 한 번 한 적 없을 정도로 건강하다"고 밝혔다.

이어 이범수는 "군대 훈련병 시절 행군할 때 1080명 중 5등을 할 정도로 건강해 체력적으로는 전혀 무리가 없다"며 "놀이동산에 모험과 스릴을 즐기러 가듯 현장에 즐기러 가기 때문에 촬영이 전혀 힘들지 않다"고 강철 체력을 과시했다.

올해 처음으로 개봉할 한국 공포영화 '고사'는 친구의 목숨을 걸고 피의 중간고사를 치르게 된 스무 명의 엘리트 고등학생들과 그들을 지키려는 교사들의 생존을 위한 두뇌게임을 그린다.

이범수는 극중 올곧은 교육 방침으로 학생들을 이끄는 교내 최고 인기 교사 창욱 역을 맡아 학교 안에서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으로 인해 공포에 떠는 학생들을 지켜준다.

공포영화에 처음으로 출연하는 이범수는 "개인적으로 영화의 가장 큰 매력은 오락성과 재미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공포영화를 무척 좋아한다"고 밝히며 "창 감독과는 세 편의 뮤직비디오를 통해 쌓은 신뢰가 있고 무엇보다 뻔한 공포영화의 설정을 깨는 시나리오가 너무 재미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범수를 비록해 그룹 씨야의 멤버인 남규리, 스크린에 첫 도전장을 내민 윤정희,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키'의 김범 등이 출연하는 '고사'는 현재 80% 이상 촬영이 진행됐으며 오는 7월 개봉할 예정이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